작성일 : 14-10-24 17:18
진동으로 듣는다 하이본 보청기, 인천 장애인 아시안게임 개회식서 퍼포먼스 눈길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2,221  
   http://www.newscj.com/news/articleView.html?idxno=262162 [249]

[천지일보=최유라 기자] 2014 인천장애인아시안게임에서 국내 중소기업의 제품이 개회식 공연에 활용된 가운데 난청자들을 위해 ‘진동으로 소리를 듣는’ 퍼모먼스가 눈길을 끌었다.

지난 18일 인천문학경기장에서 열린 2014 인천장애인아시안게임 개회식은 ‘Impossible Drives Us(불가능이 우리를 이끈다)’라는 주제로 음악감독 박칼린 씨가 총 연출을 맡았다.

이때 개회식 주제공연 중 ‘Creativity 창의성이라는 열쇠’에서 하닉스테크(http://www.hanics.com)가 난청자들을 위해 개발된 골전도 진동자에 대한 퍼포먼스가 등장해 난청자들도 진동으로 소리를 들을 수 있음을 표현했다.

개막식 TV방송에 가장 먼저 소개된 김성호 하닉스테크 대표는 “아시아를 넘어 세계의 난청인들을 위해 제품개발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며, 성공적인 인천장애인아시안게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하이본 골전도 청음기’는 진동파장이 뼈를 통해 달팽이관까지 소리를 전달하기 때문에 기존의 보청기로도 효과가 없었던 심한 난청인들도 소리를 듣게 하고 있으며 아시아 최초로 골전도 헤드셋으로 CE 의료기기인증을 획득한 바 있다.

특히 타 보청기 가격비교 30~40% 정도 저렴하게 판매되고 있어 가격으로 인한 보청기 보급 확대의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는 제품으로도 손꼽히고 있다.


강진아 17-01-31 08:23
답변 삭제  
현재 연세 79세 이십니다.

 50대 후반 심한 정신적 충격이 있으신 후 한쪽 귀에서 물이 흐르더니 이후 귀 중이염으로 장기간치료를 하셨으나  귀 고름이 안잡혀 3년간치료후에야 고름이 안나옮  그때까지는 소리를 듣는데 문제가 없었으나 이후로 청력이 점점 상실해서  5년전부터 오른쪽귀는 전혀 안들리 시작해 왼쪽귀에 의존해 오시다가 3년전 큰 강당 이나 사람이 많이 모인곳에서는 울림등으로 왼쪽 귀로도 듣는데 소리 구분이 잘 안되는 불편함으로 왼쪽귀에 보청기를 하셨습니다.
그런데 이후 보청기 하기전보다 더 불편을 호소하셔 골전도 보청기로 청력이 없는 오른쪽과 왼쪽 모두 소리를 들을 수 있는지 문의 드립니다